sub_top2
home > 무릎통증센터 > 후방십자인대 파열
 
 후방십자인대 파열 어깨/팔꿈치/무릎/척추 수술병원입니다.
후방십자인대 파열 l 선수촌병원

후방십자인대(Posterior Cruciate Ligament)

후방십자인대는 슬관절의 안정에 주된 역할을 하는 구조물로 경골의 후방 전위를 막는 일차적인 역할(약 95%)을 하는 중요한 구조물이다. 일반적으로 후방십자인대 단일 손상의 치료는 보존적 요법을 시행하게 되는데, 장기 추시에서 불안정성의 발생뿐만 아니라 슬개-대퇴 관절(Patellofemoral joint)과 내측 대퇴-경골 관절에 비정상적인 접촉력의 증가로 인해 동통, 관절연골의 손상 및 퇴행성 변화가 관찰되었고, 최근 수상전 스포츠 활동으로의 복귀에 관심이 모아짐에 따라 수술적 치료를 선호하는 경향도 있다.

sub2_2_1

손상기전

후방십자인대 단독손상의 경우, 슬관절 과굴곡 상태에서 경골 상단부 전면에 직접 외력이 가해지는 dashboard injury(경골이 뒤로 밀리는 형태)가 가장 흔 한 기전이고, 동반인대손상은 내전, 외전, 과신전, 그리고 심한 외반회전력(vagus torque)이 후방십자인대의 임계치를 벗어날 때 발생한다.

sub2_2_2

+ 진단

진단 방법으로는 일반적으로 이학적검사와 함께 자기공명영상(MRI)을 통해 인대 및 다른 구조물과의 동반손상 유무를 판단 할 수 있다.

sub2_2_3

1) 치료

비수술적 치료

손상 된 인대가 수술적 치료를 하지 않을 정도의 손상이라면 전문의의 판단에 따라 1차적으로 보존적 치료를 실시 할 수 있다. 초기 치료는 재활운동과 함께 냉치료, 압박, 힐트 레이져, 냉각파 치료 물리치료 등을 사용하여 종창, 통증, 염증을 조절하고, 인대의 치유 촉진을 위해 주사치료(PDRN, 프롤로)를 실시 한다.

수술적 치료

sub2_2_4

일반적으로 단독 손상이고, 슬관절의 후방 불안정성이 심하지 않은 Grade 1~2 정도의 경도 및 중등도 손상에서는 보존적으로 치료하여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고, Grade 2의 중등도 단독 손상 이라도 후방 불안정성이 심하거나, 다발성 인대 손상과 같이 동반 손상이 같이 있는 경우에는 장기 추시결과 불안정성으로 인한 연골판이나 연골의 퇴행성 변화 등이 나타날 수 있어 통상적으로 수술적 치료(재건술)의 적응증이 된다.




2) 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재활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시행하는 가속재활에 비해, 후방십자 인대 또는 동반된 후외측인대 재건술의 경우는 수술 방법이 다양한 만큼 수술 후 재활치료 방법에도 논란의 여지가 있으므로 각 환자들 마다 차별화된 재활방법을 시행해야한다


수술 후 초기 단계에서 부종 및 통증조절을 위해 가벼운 스트레칭과 림프 마사지, 레이져치료, 냉각파치료, 물리치료 등을 시행하고, 일반적으로 수술 후 6주까지는 햄스트링의 능동적 단독수축(특히 OKC운동)을 제한한다. 이후 점진적인 관절가동범위 회복, 근력강화, 고유수용감각훈련 등을 실시한다.
보조기 착용 각도는 6주까지 90도 정도로 제한을 하되, 수동적 관절가동범위는 2주 이후부터 90도 이상 회복을 목표로 점진적으로 진행하며, 6주째에는 완전가동범위 회복을 목표로 서서히 진행하도록 한다.
근력 강화는 수술 직후부터 대퇴사두근 수축운동 및 고관절 강화 운동을 실시하고, 이때 경골이 후방전위 되는 동작을 피하도록 한다. 6주부터 통증없는 범위내에서 등척성 햄스트링 강화 운동을 시작하고, 햄스트링의 적극적인 강화훈련은 약 3개월 정도에 의사와 치료사의 판단 하에 시작하도록 한다.
스포츠로의 복귀는 최소 6개월 이후 통증없는 관절가동범위와 함께 등속성 검사와 기능적 검사에서 건측대비 85% 이상을 회복해야 한다. 가벼운 조깅은 건측대비 약 70% 이상을 회복했을 때 실시 하는 것이 좋다.

  • kka
  • face
  • blog
  • cafe
  • 수술상담
  • 010-4745-3373
  • 도수물리
    상담

  • 010-9576-5611
  • 카카오톡
    진료상담
  • 010-5032-3378